Shostakovich Symphony No.7 ‘Leningrad’

Illustration

쇼스타코비치의 <교향곡 7번> ‘레닌그라드’의 일러스트레이션입니다.

1941년 12월 쇼스타코비치는 피난중이던 쿠이비셰프(현 사마라)에서 <교향곡 7번>을 완성합니다. 쇼스타코비치는 이 곡을 레닌그라드에 헌정하고, 초연은 1942년 3월 5일 쿠이비셰프에서 이루어집니다. 1942년 8월 9일에는 독일군에 의해 봉쇄된 레닌그라드에서 <교향곡 7번>’레닌그라드’가 공연됩니다.

Shostakovich Symphony No.6

Illustration

쇼스타코비치 <교향곡 6번>의 일러스트레이션입니다.

1939년 10월, 쇼스타코비치는 <교향곡 6번>을 완성합니다. 처음에 그는 마야코프스키의 시 <블라디미르 일리치 레닌>에 곡을 쓰려고 했지만 결국 이 계획은 무산됩니다. 완성된 <교향곡 6번>은 3악장 형식으로 쇼스타코비치는 이 곡에서 ‘봄, 즐거움, 젊음’을 다루고자 했다고 말합니다.

Shostakovich Symphony No.5

Illustration

1937년 11월 21일, 므라빈스키가 지휘하는 레닌그라드 필하모닉은 쇼스타코비치의 <교향곡 5번>을 초연합니다. 이 공연은 엄청난 성공을 거두고, 언론은 쇼스타코비치의 <교향곡 5번>에 ‘정당한 비판에 대한 소련 예술가의 창조적인 응답’이라는 부제를 붙입니다. 이 부제는 1938년 모스크바 초연에서 처음으로 사용됩니다.

소련의 작가 알렉세이 톨스토이는 쇼스타코비치의 <교향곡 5번>에 대해 ‘인간성의 확립’이라는 단어로 설명하기도 했습니다.

쇼스타코비치의 <교향곡 5번>은 지금까지도 그의 가장 대표적인 곡 중 하나로 꼽힙니다.

Shostakovich Symphony Nr.4

Illustration

쇼스타코비치 <교향곡 4번>의 일러스트레이션입니다.

1936년 작곡된 쇼스타코비치의 <교향곡 4번>은 1936년 당시 리허설 과정에서 공연이 취소되고, 25년이 지난 1961년 12월 30일 키릴 콘드라신의 지휘로 초연됩니다.

1936년 1월 28일에는 쇼스타코비치의 오페라 <므첸스크의 레이디 맥베스>를 강력하게 비난하는 기사 ‘음악 대신 혼돈’이 <프라우다>에 실리기도 하였지요.

Shostakovich Symphony No.2

Illustration

쇼스타코비치의 <교향곡 2번>의 일러스트레이션입니다.

1927년 작곡된 쇼스타코비치의 <교향곡 2번>은 국립 출판소의 선전부서에서 10월 혁명 10주년 기념으로 쇼스타코비치에게 의뢰한 곡입니다. 합창 부분의 가사는 시인 알렉산더 베지멘스키의 시로 10월 혁명과 레닌을 찬양하는 내용입니다.

Shostakovich Symphony No.1

Illustration

쇼스타코비치 교향곡 1번의 느낌을 일러스트레이션으로 표현해보았습니다. 이 곡은 약음기를 낀 트럼펫의 연주로 시작되는 부분이 인상적이죠. 중간중간 치고 나오는 피아노의 연주도 좋아하는 부분입니다.

쇼스타코비치의 교향곡 1번에 관한 글은 브런치에서도 발행했습니다. 브런치에서는 쇼스타코비치의 곡을 소개하는 시리즈 ‘쇼스타코비치의 음악을 들어요.’와 그 외에도 전시, 책 감상기들을 발행해나갈 예정입니다.

쇼스타코비치의 교향곡 1번에 관한 글을 아래 링크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https://brunch.co.kr/@dozagi925/6